본문 바로가기

중국

'화웨이포비아' 확산..'화웨이 5G장비 첫 사용' 한국 문제없나 '화웨이포비아' 확산..'화웨이 5G장비 첫 사용' 한국 문제없나LG유플러스가 5G 기지국을 모두 설치한 후 화웨이 장비 관련 보안 문제가 불거졌을 때 기지국 철거 여부 등에 대한 언급 없이 검증만 받겠다고 하는 것은 무책임한 모습이라는 지적도 제기됐다.이 관계자는 "LG유플러스가 2013년 업계 반발에도 국내 최초로 화웨이의 롱텀에볼루션(LTE) 장비를 도입했을 때 내부 기준으로 70여 가지 항목에 대해 보안 검증을 받았다고 했지만 공식적 결과를 밝힌 적이 없다"며 "2013년 LTE 장비를 도입한 이상철 전 LG유플러스 부회장은 2017년 퇴직 후 화웨이 총괄고문(Chief Advisor)을 맡기도 했다"고 지적했다.이에 대해 LG유플러스는 유통망 교육 자료가 안전 불감증이 아니라 고객에게 정확한 정.. 더보기
애플 중국 매출 급감…中 경기침체, 美 수출업체에 직격탄(종합) 애플 중국 매출 급감…中 경기침체, 美 수출업체에 직격탄(종합)화웨이의 약진은 미국 등 서방국가의 화웨이 견제에 이어 멍완저우 화웨이 부회장 체포 사태가 터지자 중국 내에 불어닥친 '애국주의 열풍'이 한몫한 것으로 분석된다.애플의 중국 실적 부진으로 29일(현지시각) 발표되는 애플의 지난해 4분기 실적에서 '애플 쇼크'가 현실화할 수 있다는 전망도 나온다.애플이 중국 수요 둔화 등을 이유로 1분기 매출 전망을 낮추자 지난 3일 뉴욕 증시에서 애플 주가는 10% 가까이 폭락했다.출처 : https://www.yna.co.kr/view/AKR20190128052851009 '애플 쇼크' 충격은 일단 만회…D데이 앞두고 남은 변수는애플은 지난해 4분기(7~9월) 아이폰 판매대수 4689만대를 끝으로 판매량을 .. 더보기
중국, 달에 연구기지 세운다…'창어5호' 연말 발사 중국, 달에 연구기지 세운다…'창어5호' 연말 발사중국이 인류 최초로 달 뒷면에 '창어4호'를 착륙시킨 다음 단계로 또 다른 달 탐사선 '창어5호'를 올 연말께 발사하기로 했다중국의 현 달 탐사 프로그램은 궤도 비행, 착륙, 귀환의 3단계로 이미 2번째 단계까지는 완성됐다창어5호가 2㎏의 샘플을 지구로 가져오는 것이 다음 단계라고 달 탐사 계획을 총지휘하는 우웨이런 중국공정원 원사는 최근 신화통신 인터뷰에서 말했다출처 : https://www.yna.co.kr/view/AKR20190114140200083 [달 착륙 50년, 요동치는 우주패권]달 토양 활용해 벽돌 만들고 4D 프린팅으로 기지 짓는다중국 국가항천국은 오는 2025년까지 달에 기지를 건설하고 이후 5년 뒤 유인화한다는 포부다그만큼 달 기지 .. 더보기
화웨이, 세계 절반이 등을 돌리다 화웨이, 세계 절반이 등을 돌리다올 들어 중국통신장비업체 화웨이에 대한 세계 각 국의 보안 공세가 더욱 강화됐다하지만 화웨이에 대한 보안 논란이 증폭되고 있는 만큼 영국 정부가 화웨이 장비 도입을 금지할만한 기폭제가 될 수 있다고 전망했다영국 파이낸셜타임스는 17일 독일의 화웨이 5G 장비 배제 움직임에 대해 보도하며 “중국 장비를 배제하라는 미국의 압박에 고개를 숙였다”고 했다출처: http://www.asiae.co.kr/news/view.htm?idxno=2019011811133893942 화웨이 런정페이 "우리 물건 안 사면 어리석은 것"세계 최대 통신장비 제조사인 화웨이를 창업한 런정페이(任正非) 최고경영자(CEO)가 미국과 유럽 등 서방 국가들도 결국 자사 제품을 쓰게 될 것이라면서 자신감을 .. 더보기
中 법원 '미르의 전설2' 저작권 침해한 中게임사에 서비스 중단 명령 중국 법원이 자국 게임사 '37게임즈'의 웹게임 '전기패업'이 한국게임회사 위메이드의 '미르의 전설2' 저작권을 침해했다며 서비스를 중단하라고 판결했다북경 지식재산권법원은 이날 37게임즈의 전기패업 서비스를 저작권 침해 및 부정당 경쟁행위로 규정하고 이를 중단하라고 명령했다37게임즈는 중국에서 미르의 전설2를 서비스하는 위메이드의 파트너사 '샨다게임즈'로부터 서브 라이선스를 받았으므로 저작권 침해가 아니라고 주장했지만 받아들여지지 않았다출처: http://news1.kr/articles/?3512135 더보기
[데스크칼럼]5G 패권경쟁의 시작 미국과 중국의 패권경쟁이 화웨이에 집중되자 하나의 경제권으로 묶여 있는 유럽에서도 전통적인 통신장비 시장의 강자인 에릭슨과 노키아를 보호하려는 움직임을 보이고 있습니다사실 보안이란 명분이 붙긴 했지만 국내 이동통신 3사 중 LG유플러스 만이 화웨이 장비를 도입한 것도 이러한 배경이 작용했습니다이 같은 사실이 최근 일본과 독일에서 화웨이 배제란 이슈가 불거진 것과 무관치 않아 보입니다출처: http://www.zdnet.co.kr/view/?no=20181226134958 더보기
EU, 중국의 EU 외교통신망 해킹 의혹 긴급 조사 착수 EU 이사회는 NYT 보도 이후 "EU 이사회 사무국이 민감한 정보가 유출됐을 가능성에 대한 의혹을 잘 알고 있고, 그 문제에 대해 적극적으로 조사하고 있다"고 말했다그러면서 "EU 이사회 사무국은 IT 시스템을 포함해 EU의 시설에 대한 보안문제를 아주 심각하게 받아들이고 있다"고 밝혔다앞서 NYT는 중국 인민해방군 소속 한 부대가 EU의 외교정책을 조율하기 위해 사용하는 통신망을 해킹해 외교 전문을 '다운로드'한 것을 미국의 보안업체 '에리어 1'(Area 1)이 적발했다고 보도했다출처: https://www.yna.co.kr/view/AKR20181220002600098?section=it/it&site=major_news03 더보기
게임시장 세계 4위 한국의 굴욕 인터넷 인구당 매출로는 한국이 일본에 이은 2위로 국내 게임시장의 구매력은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하지만 매출 상위 10개 게임사(올해 상반기 기준)에 이름을 올린 한국 게임사는 한 곳도 없었다게임 최대 시장인 중국이 지난해 3월부터 한국 게임 판매를 금지하고 있어서다출처: http://www.asiae.co.kr/news/view.htm?idxno=2018121812000521651 더보기